한국으로 돌아가시는 최지혜 집사님 송별회가 있었습니다.
성가대로 함께 섬기시는 분들과 작은 송별회의 시간을 가졌습니다.